Close

AI 세무회계 ‘자비스앤빌런즈’ 역대 최대 성과… 종합소득세 60만 이용자, 28조원 관리!

세무회계 사각지대 해소를 목표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는 자비스앤빌런즈가 고속성장을 이뤄내며 테크핀(Techfin, 기술금융) 시장의 주축으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국내 대표 인공지능(AI) 세무회계 플랫폼 스타트업 자비스앤빌런즈(대표 김범섭)는 2020년 12월 말 기준 자비스와 삼쩜삼의 이용자수가 60만에 육박하며 가시적인 성과를 이뤄냈다고 14일 밝혔다. 자비스앤빌런즈는 AI 경리 시대를 연 자비스에 이어, 지난해 종합소득세 신고자 대상의 삼쩜삼을 추가로 선보이면서 59만9618명의 누적 이용자를 확보하는데 성공했다.자비

출처 : 인공지능신문 – 전체기사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 2021 NORICOMPAN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