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KAIST 바이오및뇌공학과, 네이버 클라우드 GPU 서버로 CXR 영상 활용 코로나19 진단 기술 개선

인공지능(AI)으로 의료 영상 빅데이터를 분석해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조기 진단할 수 있는 첨단 연구 개발에 토종 클라우드 기술이 적극 활용되고 있어 주목된다.네이버클라우드(대표 박원기)는 KAIST(총장 이광형)의 코로나 뉴딜 사업 과제 일환인 ‘흉부 단순 방사선 촬영(CXR, Chest X-ray) 인공지능 분석을 이용한 감염병 신속진단’ 과제를 수행하고 있는 바이오및뇌공학과 연구팀에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핵심 솔루션으로 공급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예종철 바이오및뇌공학과 교수 연구팀은 지난해 8월부터 CXR 영상 데이터

출처 : 인공지능신문 – 전체기사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 2021 NORICOMPANY